https://searchdave.com/sandz/ - 샌즈카지노

피어오른 흑 먼지로 시야에 가려 후위에 올라오는 골렘도 혼란에 동참하고
만다.

투탕.

쇠와 돌이 부딪치는 소리가 골렘의 마나엔진음을 잡아먹은 지 오래.
적들의 혼란이 예상보다 크자 킬라의 명령을 장난정도로 생각한 휘하오너
들은 놀라운 결과에 자신들이 행하고도입이 벌어지고 만다.
산악을 누빈 경험이 서부의 오너들은 일천했다.
거석 굴리기 힌트는 킬라가 복무한 쿠샨과 대치중인 비노벨리요새에서 따
왔다.
계곡 양안에 거석을 배치하여 굴리게끔 되어있다.
계곡을 매울 정도로 준비해 골렘저지용으로 준비해 놓았었다.
비노벨리 요새주변을 소풍을 자주 다녀 유심히 본 킬라.
실용성이 의문이지만 실용성은 현재 반군을 상대로 과하게 입증.
하체가 튼튼한 중부의 골렘에 비해 상대적으로 부실한 하체를 가지고 있는
서부의 골렘들이다.
평지와 초원이 많은 서부지형이 운영하는 골렘에도 반영된다.
서부의 골렘들은 두터운 장갑을 채용해 상부비만이다.
구릉을 오를 때 접지압이 상대적으로 떨어지는 단점을 갈탑의 마법사들에
게서 전해들은 킬라가 요행을 바라고 바위를 뽑아 준비시킨 것.
이정도 대 혼란은 아니더라도 먼지라도 짙게 피어 올려 대 난전을 유도하
려 했는데 기대이상의 성과가 발생한 것.
구릉지 아래로 내려온 바위와 골렘들의 사지가 엉긴체 구조를 구하는 통신
음이 킹의 킬라에 감청되었다.

[위의 오너. 정신 차리고 몸을 일으켜 세워라.]

https://searchdave.com/sandz/ - 샌즈카지노